여직원이랑만 술먹는 사장의 최후

회식 자리에서 여직원 하고만 건배를 하는 사장이 있었다.

항상 건배할 때는 “진달래”를 외친다
진짜 달라고 하면 줄래!라는 뜻이다.

이때 여직원들은 연령대 별로 화답을 했다.

20대 여직원은

“물안개! 물론 안되지 개새끼야”



30대 여직원 대답하길

“택시! 택도 없다 시벌노마”


40대 여직원 대답..

소주!소문 안내면 함 주지롱.

50대 여직원 대답..

홍두깨! 홍콩 두번 보낼수 있으면 깨끗이 주께



60대 여직원 대답..

물안개!

순간 회식 자리가 썰렁했다. 그때 이어지는 한마디

물 안나와도 개안나?

이때!다짜고짜 묻지도 않았는데 70대 할머니가 나선다.

70대 할매 여직원이 사장에게..

사장!나도 물안개!!! 물어 보지도 안냐? 개새끼야!

Leave a Comment